진지한 얘기 중에 갑자기 귀여워진 려욱오빠 ㅋㅋㅋㅋㅋ