낯선곳을 일상으로 만드는 건 역시 나의 익숙한것들